세계일보

검색

‘유퀴즈’ 이정재 “유재석에 군대 휴가 달려 있어…엄청난 권력자였다”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1-13 09:34:53 수정 : 2022-01-13 09:34: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tvN ‘유 퀴즈 온 더 블록’ 방송화면 캡처

 

‘월드스타’ 이정재(사진 오른쪽)가 세계적인 흥행을 일으킨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에 대한 이야기와 함께 유재석과 군대 동기 시절 추억을 소환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록’에서는 게스트로 이정재가 출연해 유재석과의 친분을 나타냈다.

 

이날 이정재는 유재석과 포옹으로 인사하며 “전우야!”라고 말하며 웃었다. 인생의 반 이상을 톱스타로 살아온 그에게 유재석은 “가끔 운동할 때 보다가 이렇게 보니까 느낌이 사뭇 다르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이정재는 “‘오징어게임’은 1년 정도 찍었다. 10개월 정도 그 꾀죄죄한 룩을 유지하느라 머리와 수염도 자르지 않았다. 옷도 신경 안 쓰고 입고 다닌 기간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제 주변에서는 굉장히 걱정했다. ‘오징어게임’을 찍는다 하니까 다들 어리둥절해 했고 기대가 많지 않았다. 저 또한 이렇게 흥행할 줄은 상상 못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최근 배우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와 사진을 찍어 화제가 된 것에 대해서는 “분이 먼저 찍자고 했다. 굉장히 반갑게 ‘오징어 게임’ 봤다고 평을 얘기하는데 그냥 인사치레로 하는 얘기가 아니더라”고 밝혔다.

 

또한 유재석과 한 군 생활도 털어놨다. 

 

이정재는 “재석이가 정말 끼가 많았다. 당시 신인이었는데 부대 내부에서 직접 행사 시나리오를 썼다”며 “연출 기획을 모두 다해서 위문 공연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저도 이상한 콩트를 같이 했던 거 같다. 재석이한테 군대 휴가증이 있었다. 엄청난 권력자였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러자 유재석은 “제가 군대 내부에서는 이수만 회장님이었다”고 너스레를 떨어 모두를 폭소케 했다.

 

그러면서 유재석은 “(이정재를) 제가 업어서 출근시켰다”며 “정재 어머니가 전화하셔서 '재석아. 정재 어떡하니. 지금 일어나지를 못한다'라 하셔서 제가 업고 가서 ‘전우야’라고 했다. 출근 전쟁에서 이겨야 하는 것”이라고 언급했다.

 

그러자 이정재는 “어디 수색대라도 나온 줄 아는데, 어디 나왔냐 하면 ‘방위요’ 한다”고 유쾌하게 웃어보이며 두 사람의 끈끈한 전우애를 전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