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대구보건대학, 대구권 전문대학 중 취업률 1위 ‘우뚝’

입력 : 2022-01-12 01:00:00 수정 : 2022-01-11 17:03:2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구보건대학교 캠퍼스 전경. 대구보건대학 제공

대구보건대학교는 대구권 전문대학 중 취업률 1위를 차지했다고 11일 밝혔다.

 

교육부와 한국교육개발원이 지난해 12월 발표한 대학 졸업생 취업률 공시 자료에 따르면 대구보건대학의 졸업생 취업률은 75.7%를 기록했다. 이는 전국 전문대학 평균 취업률 68.7%, 대구지역 전문대학 평균 취업률 66.1% 보다 각각 7.0%포인트, 9.6%포인트 높은 수치다. 이 대학은 전년도 취업률 74%에 비해 1.7%포인트 높아졌으며 최근 3년간 취업률은 2019년 75.7%, 2020년 74%, 2021년 75.7%로 매년 높은 수치를 유지하고 있다. 전국 전문대학 평균 취업률이 전년도에 비해 2.2%포인트 낮아지고 대부분 전문대학 취업률이 하락한 것과 비교하면 주목할 만한 결과다.   

 

이처럼 높은 취업률을 유지하는 비결로 대학 측은 전문성을 갖춘 부서 운영을 꼽았다. 이 대학은 재학생 취업지원을 위해 각 부서의 전문성을 살려 취·창업지원팀, 학생진로개발팀, 국제교류팀 등 3개 부서를 동시에 운영하고 있다. 정부 통계조사와 취·창업관련 국고 및 지자체사업, 기본 취업지원 등은 취·창업지원팀이 운영하고, 학생진로개발팀은 학생들이 입학할 때부터 취업 및 졸업 시까지 심리와 진로개발 지원을 하고 있다. 해외 취업 및 개발은 국제교류팀이 맡고 있다.

 

교육부와 고용노동부 등 정부 지원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는 점도 주효했다. 대학은 교육부 혁신지원사업 등의 지원을 받아 최근 3년간 15억여원의 예산을 배정해 학과별 현장 맞춤형 취업프로그램 운영, 취업경진대회 및 집중 캠프, 취업역량 강화 자격증 취득 프로그램 등을 운영했다. 각 프로그램에 참여한 학생만 1만명이 넘는다.

 

간호과 학생들이 실습을 하고 있다. 대구보건대학 제공

이 밖에 재학생의 양질의 취업을 위해 매년 2300개 이상 가족 회사를 관리, 지원하고 있으며 고용노동부 취업성공패키지, 중소기업탐방, 일 경험프로그램 등에 참여했다. 취업전담교수제와 평생지도교수제도 운영도 높은 취업률을 견인했다. 박희옥 학생취업처장(간호학과)은 “코로나19 상황에서도 큰 변화 없이 높은 취업률을 유지할 수 있어서 자랑스럽다”며 “학생들의 양질의 취업을 위해서 대학이 할 수 있는 최선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에서는 영남이공대학교가 지난해 취업률 73.4%보다 하락한 68.2%를 기록한 것을 비롯해 대구과학대학교(64.4%), 수성대학교(60%), 대구공업대학교(57.4%) 등의 순으로 대부분 전년보다 낮아졌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