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與 "국힘, KBS 토론 실무협 불참"…국힘 "거짓 폄훼, 당장 하자"

관련이슈 대선

입력 : 2022-01-11 15:38:36 수정 : 2022-01-11 15:38:3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與 "우리쪽 실무자만 참석…尹 토론 계획 없어"
野 "與 일방적으로 KBS 방문…즉각 협상하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왼쪽)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국회사진기자단

여야가 대선후보 TV 토론을 두고 공방을 벌이고 있다. 국민의힘이 KBS 주관 TV 토론 실무협의에 불참했다는 더불어민주당과 실무협의 요청조차 받지 못했다는 국민의힘이 맞서는 형국이다.

 

민주당은 11일 KBS 주관 TV 토론 실무협의에 국민의힘이 불참했다며 조속히 참여해줄 것을 요구했다

 

민주당 선거대책위원회 권혁기 부단장은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KBS가 TV토론을 요청했고 10일 각 당의 TV토론 전담자 실무 회의를 열겠다고 제안해 참여했다"며 "우리 쪽 실무자는 참여했는데 윤석열 후보 실무자가 안 왔다고 한다. 윤 후보는 계획이 정해지지 않았다는 입장이라고 한다"고 말했다.

 

권 부단장은 "현실적으로 가장 빠른 18일에 하겠다고 KBS 측에 답변했다"며 "후보자들 사정에 따라 그 이후 일정을 제안하면 협의해 결정할 것"이라고 전했다.

 

하지만 이를 두고 국민의힘 측은 "사실이 아니다"고 반박했다.

 

김은혜 국민의힘 선거대책본부 공보단장은 이날 윤 후보 신년 기자회견 전 기자들과 만나 "방송사로부터 민주당이 참여한 실무회의 날짜를 통보받은 적이 없다"며 "거짓으로 공당의 제안을 폄훼한 건 유감"이라고 밝혔다.

 

김 단장은 "특정 방송사를 통한 토론보다는 양자 간 합의에 의한 대국민 공개토론을 여는 것이 바람직하다 생각한다"고 조건을 달며 "민주당은 오늘이라도 양당 실무진의 접촉을 하고 토론 협의에 착수할 것을 공식 제안한다"고 했다.

박주민 민주당 방송토론콘텐츠 단장(왼쪽)과 김은혜 국민의힘 선거대책본부 공보단장. 연합뉴스

◆與박주민 "KBS가 10일 설명회 참석 요청" vs 野김은혜 "일정 없었다"

 

박주민 민주당 방송토론콘텐츠 단장은 입장문을 내고 김은혜 단장이 요구한 토론 협의에 대해서는 "전적으로 환영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KBS에서 초청 토론 공문이 와서 10일 설명회 참석을 요청했고, 민주당은 실무자가 참여해 방송일자에 대해 논의했다"고 설명했다.

 

김 단장 역시 즉각 입장문을 내고 "국민의힘에 접수된 최종 KBS 공문엔 어떠한 일시도, 민주당과의 실무협의 일정도 적시되어 있지 않았다"고 반박했다.

 

김 단장은 "민주당 박찬대 수석 대변인은 이재명 후보를 제외한 3당 후보가 전혀 합의된 바도 없는 일시에 KBS를 일방적으로 방문해 나머지 3당 후보를 뻔뻔한 협상자로 내 몬 이유를 설명해주시기 바란다"고 했다.

 

그는 "선거법 트집이 중요한게 아니다. 토론의지가 중요하다"며 "민주당은 토론할 의향이 있다면 합동 방송 토론이라도 윤석열 후보는 제한이 없으니 오늘부터 즉각 협상에 임해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 단장은 "토론이 두려워 상대 함정 파고 기다리는 꼼수는 정중히 사양한다"고 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