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신규확진 7000명대 돌파… 김 총리 “의료대응 여력 빠르게 소진”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입력 : 2021-12-08 08:39:31 수정 : 2021-12-08 10:45:1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총 4천149명으로 집계되며 역대 중간집계 중 최다를 기록한 7일 서울 중구 서울광장 코로나19 임시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줄지어 서 있다. 연합뉴스

김부겸 국무총리는 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와 관련해 “지난주 하루 (신규) 확진자가 5000명을 넘어선 데 이어 오늘은 7000명을 돌파했다”고 말했다. 일일 확진자가 7000명대를 기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 총리는 이날 경기도청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모두발언에서 이같이 밝힌 뒤 “매서운 확산세의 여파로 의료대응 여력이 빠르게 소진되고 있다”고 우려했다.

 

김 총리는 “정부는 의료대응의 지속가능성을 확보하고자 현행 재택치료를 대폭 개선할 것”이라며 “행정지원 인력을 확대 투입하고 관리 의료기관도 병원뿐만 아니라 의원급까지 확대하는 등 재택치료 지원체계를 한층 보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또 김 총리는 “내년 초부터는 경구용 치료제(먹는 치료제)를 고위험 재택치료자에도 처방하는 등 의료서비스를 보완할 계획”이라고 했다. 이어 “가족 등 공동격리자의 관리 기간을 10일에서 7일로 단축해 재택치료의 불편과 부담을 최대한 해소할 것”이라며 “가구원 수에 비례해 생활지원금을 추가로 지급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정한 기자 ha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윤아 '청순 미소'
  • 임윤아 '청순 미소'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