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박명수, 정준하와 불화 고백 “처음에 사이 안 좋았어”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1-25 13:19:33 수정 : 2021-11-25 13:19:3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캡처

 

개그맨 박명수(사진)가 동료 정준하와 사이가 처음에 좋지 않았다고 말했다.

 

박명수는 25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드러냈다.

 

이날 박명수는 “내가 공채 개그맨인데 정준하가 특채로 들어와서 사이가 안 좋았다”고 털어놨다.

 

이어 “지금은 준하와 둘도 없는 친구인데 그때 ‘쟤 뭐냐. 나가셔야 하실 것 같은데’라고 했었다”고 회상했다.

 

그는 “지금도 마음이 아파서 소주 한잔 기울이면서 얘기한다”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제 밑으로 놀고 있는 후배가 2~30명 있는데 특채로 들어오면 기분이 좋겠나”고 물었다.

 

나아가 “현실에서는 이해가 가실 거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박명수는 1993년 MBC 4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정준하는 MBC 특채로 선발돼 1995년 MBC ‘테마극장’으로 데뷔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