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로당부터 자택까지… 찾아가는 디지털 교육

입력 : 2021-11-25 01:15:00 수정 : 2021-11-25 00:24:3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성동구 스마트봉사단 활동 범위 넓혀
어르신들에 배달앱·문자 사용법 안내

서울 성동구가 어르신들의 디지털 격차를 줄이기 위해 경로당과 자택 등을 직접 찾아가는 교육을 펼친다.

24일 성동구에 따르면 ‘스마트 봉사단’ 8명은 기존 동 주민센터 교육에서 이달부터 지역 내 경로당으로 교육범위를 확대하고 있다.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을 위해서는 서울시립성동노인종합복지관과 연계해 직접 자택으로 찾아가 일대일로 휴대전화 교육을 실시한다.

봉사단은 어르신들이 휴대전화를 통해 음식을 주문하고 물건을 구매할 수 있도록 애플리케이션 사용법을 알려주고 문자와 메신저 등을 통해 소통할 수 있는 법을 상세히 교육한다. 데이터를 정리하는 ‘스마트폰 클렌징’ 서비스를 함께 제공하며 키오스크(무인단말기)에 익숙해질 수 있도록 돕는 교육용 앱도 안내할 예정이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