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벤츠, 자선 골프대회 수익금 6000만원 취약계층 스포츠 유망주 후원

입력 : 2021-11-24 01:00:00 수정 : 2021-11-23 14:13:4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요하네스 숀(왼쪽 첫번째) 벤츠코리아 제품·마케팅 부문 총괄 부사장과 벤츠 앰버서더인 박인비(오른쪽 첫번째) 선수가 지난 17일 전남 해남군 파인비치골프링크스에서 대회 최종 우승팀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제공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는 사회공헌활동 ‘메르세데스-벤츠 기브앤 골프’ 대회를 통해 조성된 기부금 6000만원을 국내 취약계층 아동·청소년 스포츠 유망주를 위해 전달한다고 23일 밝혔다. 

 

벤츠는 2019년부터 ‘기브앤 골프’를 통해 기부금을 모으고 있으며 이번 대회에는 약 2600명의 벤츠 고객이 참가했다. 이번에 모금된 기부금은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을 통해 학생들에게 전달된다.

 

요하네스 숀 벤츠코리아 제품·마케팅 부문 총괄 부사장은 “지난달 예선부터 결선 대회까지 ‘기브앤 골프’에 참여해 선한 나눔을 실천해 주신 고객분들께 감사드린다”며, “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앞으로도 진정성 있는 기부 문화를 확신해 나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