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카페서 별거중인 아내와 대화하던 중 미리 준비한 흉기로 찌른 50대

입력 : 2021-11-24 07:00:00 수정 : 2021-11-23 11:09: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B씨 중상 입어 병원서 치료중

경찰은 별거 중인 아내에게 흉기를 휘둘러 중상을 입힌 혐의(살인미수)로 50대 A씨를 검거해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22일 오후 6시께 한 카페에서 별거 중인 아내 B씨와 얘기하던 중 미리 준비한 흉기로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중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다. 경찰은 B씨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고 밝혔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달아난 A씨의 동선을 추적해 이날 오후 11시 30분께 지인 집에 숨은 A씨를 검거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