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환승연애’ 이코코 “♥하는 사람 위해 대출도 OK…전재산도 줄 수 있어”(물어보살)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1-23 09:47:10 수정 : 2021-11-23 09:47:0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화면 캡처

 

‘환승 연애’에 출연해 화제를 모은 바 있는 이코코가 자신의 고민을 전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는 이코코가 출연해 “부탁을 못 하고 거절도 못 한다”고 언급했다.

 

이코코는 “가끔 나도 기대고 싶지만 항상 누군가의 상담, 부탁만 들어준다”고 고민을 털어놨고 서장훈은 “사기당하기 딱 좋은 스타일”이라고 일침을 가했다.

 

돈 부탁도 거절하지 못한다는 이코코는 “계산은 안 해봐서 잘 모르겠다. 큰돈을 빌려준 적은 없지만 조금씩은 빌려줬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화면 캡처

 

이에 이수근은 “감당할 수 없는 행동만 안 하면 된다. 없어도 그만인 액수면 괜찮다. 앞으로 돈 안 갚는 사람들은 번호를 삭제하라”며  나도 한 번 정리했더니 2200명이었는데 100명으로 줄었다“고 언급했다.

 

이어 서장훈의 “운명의 짝을 만났는데 대출받아달라고 하면 해줄 거냐”는 질문에 이코코는 “못 해줄 이유는 없다”며 전 재산을 줄 수 있냐는 물음에 “줄 수 있다. 사랑하는 사람한테는 다 해주고 싶은거 아니냐”고 말해 모두를 당황하게 했다. 

 

그러면서 최근 연애 경험과 관련 “최근에 누구한테 차인 적 있냐”는 서장훈의 물음에 “맞다”며 “나는 혼자서도 잘한다고 생각하는 것 같다. 어느 순간 사람들한테 잊히게 되는 캐릭터인 것 같다”고 씁쓸함을 드러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