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올해의 SNS’ 유튜브 2년 연속 수상한 진도군

입력 : 2021-11-24 02:00:00 수정 : 2021-11-23 08:50:1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전남 진도군이 언택트시대를 맞아 온라인 홍보에 관심을 두고 SNS 구독층을 끌어들이기 등 다양한 시도로 인해 ‘올해의 SNS’ 유튜브 부문에서 2년 연속 최우수상을 전남 진도군이 수상했다. 진도군 제공

(사)한국소셜콘텐츠진흥협회가 주최·주관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등이 후원하는 ‘올해의 SNS’ 유튜브 부문에서 2년 연속 최우수상을 전남 진도군이 수상했다.

 

23일 진도군에 따르면 ‘올해의 SNS’는 SNS 콘텐츠 분야에서 대내외적으로 최고 권위를 인정받는 상으로, 유튜브 등의 SNS 활용 현황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우수한 공공기관과 민간기업을 선정한다.

 

진도군 유튜브는 올해 SNS 활용지수를 통한 정량평가와 전문가 평가, 사용자 투표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진도군 공식 유튜브 채널 ‘어서오개 날좀보개’는 시기와 주제, 분야별로 다양한 기획 영상을 올려 친근한 브랜드 이미지를 만들었다.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감각적인 디자인, 코로나19 관련 정보의 실시간 전달, 주민들과의 적극적인 소통 등 함께 공감하는 콘텐츠로 이용자들의 호응을 끌어냈다.

 

또 진도군에서 주관하는 행사와 진도 신비의 바닷길 축제 등 주요 축제를 유튜브 생중계로 진행해 위드 코로나 시대에 앞장섰다. 특히 진도군의 볼거리와 더불어 즐길거리, 체험거리, 먹거리 등 일상의 모습을 담은 콘텐츠 등을 제작했다.

 

게다가 재미와 정보를 균형있게 전달하는 체험형 콘텐츠로 사용자의 만족도를 높이는 등 꾸준한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또 군은 지난달 ‘2021 대한민국 SNS 대상’ 기초자치단체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유튜브 부문’은 지난해 이어 2년 연속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윤영주 전남 진도군부군수는 “위드 코로나 시대에 SNS를 활용한 비대면 홍보는 더 중요해지고 있다”며 “주민과의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는 재미있고 유익한 양질의 공감 콘텐츠로 활발하게 소통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