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삼성생명·우정사업본부 ‘맞손’… 4000억원 규모 투자펀드 조성

입력 : 2021-11-23 02:00:00 수정 : 2021-11-22 19:55:0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삼성생명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4000억원 규모의 해외 공동투자 펀드를 조성해 자산운용 전반에 대한 협력을 추진하기 위해 진행됐다. 이 펀드는 향후 10년간 글로벌 운용사가 제안하는 해외 우량기업에 투자될 예정이다.

두 회사는 해외 대체투자 포트폴리오 다각화, 자산운용 수익률 제고 등 자산운용 전반에 대해 협력한다. 자산운용뿐만 아니라 보험상품, 서비스, 리스크 관리 등 보험사업 전반에서 폭넓은 협업도 진행한다.

협약식은 삼성생명 서초사옥에서 열렸으며 전영묵 삼성생명 대표이사, 박인환 우정사업본부 보험사업단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