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건양대병원 노조, 파업 철회·업무 복귀… 노사 임단협 합의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1-09-09 14:44:16 수정 : 2021-09-09 14:44:1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지난 2일 대전시청 앞에서 보건노조 대전충남지부 소속 건양대병원 지부 노조원들이 파업 돌입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뉴스1

임금 및 단체협상 결렬로 파업에 돌입했던 건양대학교병원 노조가 일주일 만에 사측과 잠정 합의하고 파업을 철회했다.

 

건양대병원 노조는 9일 오전부터 업무에 복귀했다.

 

노조에 따르면 건양대병원 노사는 전날 오후 11시쯤 임금인상 등 교섭에 합의했다. 노조 측은 조만간 잠정 합의안에 대한 노조원 찬반투표를 할 예정이다.

 

파업 기간 중 입원과 외래진료가 일부 차질이 있었지만, 필수 인력은 파업에 동참하지 않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센터와 선별진료소 등은 정상 운영했다.

 

건양대병원 관계자는 “병원측과 노조는 더 향상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상생에 항상 나서겠다”고 말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