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네이버 바이브로 ‘파티룸’ 입장… 실시간 음성 대화 나누며 함께 음악 감상

입력 : 2021-08-29 08:00:00 수정 : 2021-08-25 16:45:1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네이버는 24일 바이브(VIBE) 앱 3.0 업데이트를 통해 실시간 음성 대화를 나누며 함께 음악을 들을 수 있는 ‘파티룸’ 기능을 도입했다고 밝혔다.

파티룸은 뮤직 스트리밍과 VoIP(Voice over Internet Protocol)를 결합한 서비스로, 파티에 참여한 사람들이 함께 음악을 감상하고 실시간으로 음성 대화를 나눌 수 있다.

 

바이브는 사용자들이 파티에서 감상한 음원에 대해서도 바이브의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와 동일한 기준으로 정산해 아티스트 권리 보호에도 앞장서기로 했다.

 

바이브 사용자들은 파티룸을 통해 음악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소셜 콘텐츠를 경험할 수 있다. 아티스트가 팬들에게 신곡을 직접 소개하거나, 취향이 비슷한 친구들과 내 플레이리스트를 함께 감상하는 등 소셜 오디오 서비스가 기반이 된 새로운 방식의 음악 소비를 파티룸이 만들어갈 것으로 기대된다.

 

바이브 멤버십 사용자 누구나 파티룸을 이용할 수 있으며, 현재 첫 가입자를 대상으로 무제한 스트리밍 등 멤버십 혜택을 4개월 동안 무료로 즐길 수 있는 프로모션도 진행 중이다.

 

바이브는 음원 스트리밍뿐만 아니라 다양한 오디오∙엔터테인먼트 콘텐츠로 경쟁력을 다각화하고 있다.

 

AI(인공지능)를 이용해 기존 음원 속 보컬만 제거된 원음 반주 위에 사용자의 목소리를 얹을 수 있는 ‘노래방’ 모드, 아티스트의 진솔한 모습을 볼 수 있는 네이버 NOW. 오리지널 쇼 다시보기 서비스 등이 대표적이다.

 

지난 6월에는 글로벌 음향·영상 엔터테인먼트 기업 ‘돌비 래버러토리스(Dolby Laboratories)’와 손잡고 고품질 음원 스트리밍 ‘돌비 애트모스 뮤직’ 서비스를 국내 음원 플랫폼 중 최초로 출시했다.

 

네이버 뮤직서비스 이태훈 책임리더는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바이브는 종합 오디오 서비스로 한걸음 더 나아갔다”며 “파티룸을 활용해 음악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공간과 시간의 제약 없이 더욱 쉽게 만나 함께 대화하고 음악을 들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유정 '행복한 미소'
  • 김유정 '행복한 미소'
  • 정소민 '미녀 비올라'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