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모기향 가루'가 범인 잡아…드라이버로 이웃 폭행한 60대 구속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7-22 13:42:07 수정 : 2021-07-22 13:42:0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드라이버로 이웃 주민을 위협하고 폭행한 60대 남성이 구속됐다.

 

22일 서울 혜화경찰서는 지난 18일 특수폭행과 주거침입 혐의를 받는 65세 이 모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받아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이 씨는 지난 16일 오전 10시께 종로구 한 쪽방촌에서 이웃 주민 A씨의 집에 침입해 드라이버로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가 이 씨에게 “술만 마시면 시끄럽다”고 항의하자 범행을 저질렀다고 전했다. 이 씨는 16.5cm 길이 드라이버로 A씨를 찌르려다 몸싸움 끝에 경미한 상처를 입혔다.

 

이 씨는 경찰이 출동하자 혐의를 부인했지만 A씨 주거지에 있던 모기향 가루가 옷에 묻어있어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한편 이 씨는 출소한 지 3~4개월 만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어떤 혐의로 복역했는지는 확인되지 않았으나 전과 8회 이력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수사를 마무리하고 이르면 이번 주 내로 송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