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BTS, 신곡 ‘퍼미션 두 댄스’ 또 빌보드 1위 큰절…“큰 사랑과 응원 감사”

입력 : 2021-07-20 09:26:50 수정 : 2021-07-20 09:26:4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빅히트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이 신곡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로 또다시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정상을 차지하며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방탄소년단 지민은 빌보드 발표 직후인 20일 오전 팬 커뮤니티 위버스를 통해 직접 큰절을 올리는 사진을 게재하고 "여러분들의 큰 사랑과 응원에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열심히 살겠다. 저희를 위해서라도 제발 행복해 달라"고 팬들에게 당부했다.

 

리더 RM은 "오랫동안 여러분을 만나지 못해 기쁨이나 슬픔에 굉장히 무뎌진 상태였다"며 "그래도 오늘은 눈감고 괜히 춤추면서 만끽하고 싶다"고 썼다.

 

이어 "이런 감정을 선사해주셔서 진심으로 내내 영광이고, 감사하고 그렇습니다"라며 "우리 언젠가 만나 얼싸안고 못다한 기쁨을 나누면 좋겠습니다, Thank you with all of my heart"라고 전했다.

 

슈가도 '퍼미션 투 댄스' 제목과 가사를 인용해 "춤추기를 허락하겠다. 오늘은 즐겁게 춤추자"고 말했다.

 

맏형 진은 "진동이 자주 울려서 봤더니 일등이라니. 저도 절하는 사진을 올리고 싶다"면서 "저도 더 열심히 살겠다. 감사하다"며 감격했다.

 

사진=방탄소년단 지민. 위버스 캡처

앞서 방탄소년단은 지난 19일(현지시간) 신곡 '퍼미션 투 댄스'로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인 '핫 100'에서 7주 연속 1위를 지키던 '버터'의 바통을 이어받아 이 차트 정상을 차지했다.

 

자신의 1위 곡을 대체해 후속곡을 다시 1위에 올려놓은 사례는 2018년 7월 드레이크 이후 방탄소년단이 처음이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