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속보] 한은 금통위, 기준금리 0.5% 동결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1-07-15 09:51:35 수정 : 2021-07-15 10:28:3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한국은행 이주열 총재 등 금융통화위원들이 15일 금리를 결정하기 위한 통화정책방향 결정회의를 갖고 있다. 한국은행 제공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15일 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현 수준(0.5%)으로 동결했다.

 

 금통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이 시작된 지난해 3월 금리를 연 1.25%에서 0.75%로 낮추고, 이어 같은 해 5월 0.5%까지 재차 낮추는 ‘빅컷’을 단행했다. 이후 14개월째 금리 동결 기조를 유지하고 있다.

 

 전반기 경기가 회복세를 보이고 올해 경제성장률도 4%를 넘길 것으로 전망됐지만, 하반기에도 코로나19 확산이 계속되는 등 아직 금리를 올리기에는 충분한 환경이 조성되지 않았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이주열 총재는 지난 금통위 금리결정회의가 있었던 5월27일 이후 4차례에 걸쳐 금리 인상을 시사했다. 가계부채 증가와 자산 가격 폭등 등 금융 불균형 현상을 해결하고, 물가를 잡기 위해 금리 인상이 필요하다고 본 것이다.

 

 하지만 최근 변이 바이러스로 코로나19가 기승을 부리고 있어, 조기 금리 인상이 쉽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