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두산중공업, 국내 최대 해상풍력 단지에 설비 공급키로

입력 : 2021-06-08 03:00:00 수정 : 2021-06-07 22:40: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발전기 제작 등 1900억대 계약

국내 해상풍력 최대 공급 실적을 보유한 두산중공업이 국내 최대 규모 해상풍력단지에 대한 기자재 공급을 수주했다. 두산중공업은 한국전력기술과 100㎿ 규모의 제주한림해상풍력 기자재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두산중공업은 기술, 가격을 종합평가한 경쟁입찰을 통해 2019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바 있다. 이번 계약 체결로 두산중공업은 5.56㎿급 해상풍력발전기 18기를 공급할 예정이다. 계약금액은 약 1900억원 규모이며, 준공 이후 풍력발전기 장기유지보수 계약도 별도로 체결한다.

 

제주한림해상풍력 사업은 제주 북서부 한림항 인근 해상에 조성되며 사업주는 한국전력, 중부발전, 현대건설, 한국전력기술 등으로 구성된 제주한림해상풍력㈜이다. 설계·조달·시공(EPC)은 현대건설과 한국전력기술, 한국에너지종합기술 등이 공동으로 수행하고, 두산중공업은 풍력발전기 제작·납품 및 유지보수 서비스를 공급한다. 종합준공은 2024년 4월 예정이다.

 

나기천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