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제시의 목표 "얼른 남자친구 만들어서 결혼하고 아기 낳고파"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6-07 15:35:04 수정 : 2021-06-07 15:42: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가수 제시(본명 호현주·사진)가 고민을 공개했다.

 

제시는 7일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 SBS 유튜브 모비딕 채널 웹예능 ‘제시의 쇼!터뷰’ 1주년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나이가 들수록 고민이 더 많아진다”고 털어놨다.

 

그는 “고민은 일단 여기서 어떻게 더 성장하는가”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런데 목표보다 저는 행복한 게 중요한 것 같다”며 “고민보다는 남자친구가 얼른 생겨서 결혼하고 아기를 낳고 싶다”고 밝혔다. 

 

이에 조정식 아나운서는 “이 프로그램이 매개가 돼서 좋은 인연 만났으면 한다”며 “제시가 여성 게스트들이 왔을 땐 전화번호를 교환하는데 남자 게스트와 교환하는 걸 못봤다”고 말했다. 

 

그는 “전혀 뒤도 안 돌아보고 가는데 앞으로는 억지로라도 전화번호 교환하도록 돕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그러자 제시는 “제가 남자가 주위에 많긴 한데 워커홀릭이라서 저는 일과 남자 중 선택을 못한다 하더라”고 설명했다. 

 

그는 “중간을 찾아야 한다 하더라”며 “저는 언젠간 그 사람이 나오겠지 한다”고 부연했다. 

 

더불어 “남자친구들도 오래 사귀었다”며 “의리가 있는 스타일이라 남자를 함부로 안 만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사랑을 하면 노력을 해야 한다”면서도 “지금도 그렇다. 남자가 있으면 사랑하면 모든 걸 다 준다”고 힘주어 말했다. 

 

나아가 “하지만 나이가 들다 보니 일이 먼저더라”면서 “이 밸런스를 못 찾는 것 같은데 그걸 노력해야 할 것 같다”고 목소리 높였다. 

 

말미에 그는 “하나를 버리는 건 아니라 같이 둘 다 신경 써야 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김찬영 온라인 뉴스 기자 johndoe98@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