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운동 많이 해서…건강하려다 건강 잃어” 스텔라장, 횡문근육회증 투병 근황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5-17 14:11:21 수정 : 2021-05-17 14:38:5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가수 스텔라장(사진)이 희귀병을 앓고 있음을 전했다.

 

스텔라장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횡문근융해증이라는 생전 처음 듣는 병명으로 일주일 정도 입원 치료받고 오늘 퇴원했다”고 밝혔다.

 

이어 “운동을 과하게 해서 생긴 거라고 하더라. 운동을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 건강해지려고 하다가 건강을 잃다니, 그럼 나는 어떡하라고. 정말 억울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인생 고난과 역경의 연속인 거 알고는 있었는데 백 세 인생 남은 나날 그 고난 역경 어찌 다 견디누 나는 벌써 걱정이 태산…아무튼 잘 회복하고 다시 본업 열심히 하겠다. 모두 굿밤!”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스텔라장은 지난 2014년 싱글 ‘어제 차이고’로 데뷔했다. 이후 ‘환승입니다’, ‘미세먼지’, ‘빌런’ 등의 곡을 선보였다.

 

강소영 온라인 뉴스 기자 writerksy@segye.com

사진=스텔라장 인스타그램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