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반려견과 주인이 함께 즐긴다…‘강아지숲’ 개장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4-16 17:39:44 수정 : 2021-04-16 17:39:4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강원도 춘천에 10만여㎡ 규모로 조성…국내 최대 반려견 테마파크
박물관‧산책로‧반려견 운동장‧동반까페 등 마련…전문 학예사 해설도
국내 최대 반려견 테마파크 '강아지숲'. 강아지숲 제공

 

반려견을 키우는 사람들이 강아지와 함께 가볼만한 장소가 국내에 새로 생겼다. 

 

강아지가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넓은 공간과 함께 주인도 만족할만한 볼거리가 많아 주말을 이용해 다녀오면 좋을 것으로 보인다.

 

강원도 춘천의 반려견 테마파크 ‘강아지숲’이 16일 정식으로 문을 열었다.

 

강아지숲은 민간기업이 조성한 반려견 관련 문화시설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정부 시책으로 지난해 한 달간의 사전 개장을 마무리한 지 약 4개월 만에, 재정비를 거쳐 개장하게 됐다.

 

강아지숲 운동장. 강아지숲 제공

 

강아지숲은 춘천시 남산면에 조성됐으며, 10만여㎡로 국내 최대 규모의 반려견 테마파크다.

 

내부는 박물관과 산책로, 반려견 운동장, 동반 카페 등 교육과 휴식‧놀이공간으로 이뤄졌다.

 

핵심 장소인 박물관에는 선진 반려 문화를 만들어가는데 도움이 될 만한 전문적인 콘텐츠들을 전시했다. 개와 사람의 아름다운 관계에 대한 이야기를 전달하고 반려견과의 조화로운 삶을 위해 나아가야 할 방향들을 제시한다.

 

주말에는 전시물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20인 이상의 단체 예약자를 대상으로 전문 학예사가 함께하는 전시 해설도 진행할 예정이다.

 

또 반려견 운동장은 자연 친화적으로 조성했으며, 반려견들이 산책줄을 풀고 자유롭게 뛰어놀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반려견의 안전을 위해 대·소형견 구역으로 구분돼 있고, 박물관 옥상과 이어진 동산 내 부스에서는 체험 프로그램과 반려견 행동 상담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계절의 이름을 딴 세 곳의 카페에선 강아지숲을 상징하는 메뉴들을 만나볼 수 있으며, 반려견이 마실 수 있는 음료도 선보인다.

 

강아지 카페, 겨울. 강아지숲 제공

  

강아지숲의 운영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설날 및 추석 당일, 매주 월요일(휴무, 단 월요일이 공휴일일 경우 정상 영업)은 쉰다.

 

강아지숲 측은 다양한 방식으로 선진 반려문화를 만들어가는 데 앞장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승구 온라인 뉴스 기자 lee_owl@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