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피노키오', '미스터 백' 제치고 또 1위…유일한 두 자릿수

입력 : 2014-12-12 07:23:42 수정 : 2014-12-12 07:24:5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피노키오'가 시청률 상승세를 타며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12월 12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1일 방송한 SBS 수목드라마 '피노키오'(극본 박혜련, 연출 조수원 신승우)는 전국 기준 10.7%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이전 방송분인 10.1%보다 0.6% 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이날 방송에서는 기재명(윤균상 분)에게 최달포(이종석 분)가 "내가 동생 기하명이다"고 밝히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피노키오'는 진실을 좇는 사회부 기자들의 삶과 24시간을 늘 함께하며 전쟁같이 보내는 이들이 그 안에서 서서히 설레는 시간으로 변해가는 풋풋한 청춘을 그린 드라마.

한편 동시간대 방송한 MBC '미스터 백'은 9.5%, KBS2 '왕의 얼굴'은 7.7%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연예뉴스팀 en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