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잣 따러 나무 올라간 60대 남성, 6m 높이서 추락해 숨져

관련이슈 이슈플러스

입력 : 2024-06-10 10:20:32 수정 : 2024-06-10 10:20:3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잣을 따기 위해 나무에 올라갔던 60대 남성이 추락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0일 경찰과 소방 당국에 따르면 전날 오후 1시 10분께 경기 동두천시 하봉암동 마차산 중턱에서 60대 남성 A씨가 6m 높이 나무에서 추락했다.

잣나무. 해당 사진은 기사 특정 내용과 무관. 연합뉴스

이 사고로 A씨가 심정지 상태로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숨졌다.

경찰은 사고 당시 A씨가 잣나무의 열매를 따려고 나무를 타다가 추락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