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KBS도 김호중 손절 나섰다…“‘슈퍼클래식’ 대체 출연자 섭외해라” 요구

입력 : 2024-05-16 18:45:30 수정 : 2024-05-16 18:45:2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트로트 가수 김호중(33)의 음주 뺑소니·운전자 바꿔치기 의혹이 계속되는 가운데 김호중의 공연을 주최하는 KBS 측은 "대체 출연자를 섭외하라"고 주관사에 요구했다.

 

16일 KBS는 오는 23∼24일 서울 올림픽공원 케이스포(KSPO)돔에서 열리는 '월드 유니온 오케스트라 슈퍼클래식: 김호중&프리마돈나' 공연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이날 KBS는 "'슈퍼 클래식' 공연을 앞두고 일어난 최근의 사안과 관련해 공연 주관사인 두미르에 지난 14일 당초 출연이 예정됐던 협연자 김호중을 대체할 출연자를 섭외해 공연을 진행하라고 요구했다"고 밝혔다.

 

이어 "두미르에 KBS의 명예가 훼손되지 않도록 조치를 이행하고, 기존 계획대로 공연을 진행(김호중이 출연)한다면 'KBS 주최'라는 명칭과 로고를 사용할 수 없도록 한다고 전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오는 20일 오전 9시까지 두미르의 공식 답변이 없으면 계약 내용에 따라 'KBS 주최' 명칭 사용 금지 등의 조치를 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 밖에도 김호중은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신상 출시 편스토랑' 17일 방송분에 출연할 예정이었지만, 제작진은 이번 사건을 고려해 이미 녹화한 분량 중 김호중이 출연한 부분을 편집해 최대한 덜어내기로 했다.

 

앞서 김호중은 이달 9일 오후 11시 40분쯤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의 한 도로에서 마주 오던 택시와 충돌하는 사고를 내고도 필요한 조치를 하지 않은 채 달아난 혐의(도로교통법상 사고 후 미조치)로 입건돼 조사받고 있다.

 

논란이 계속되자 김호중을 광고 모델로 내세운 업체는 관련 사진을 내리고 있다. KBS 2TV 예능 '신상출시 편스토랑' 측은 김호중의 우승 메뉴를 GS25 상품으로 출시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김호중의 방송 출연 분량도 최소화할 계획이다.

 

반면 김호중 측은 공연을 강행하겠다는 입장이다. '월드 유니온 오케스트라 슈퍼 클래식 : 김호중&프리마돈나' 외에도 오는 18~19일 경기 고양, 내달 1~2일 경북 김천에서 '트바로티 클래식 아레나 투어 2024' 공연을 앞두고 있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선미 '깜찍하게'
  • 나나 '미소 천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