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설 연휴 첫날 오후 3시…서울 출발 부산까지 '5시간20분'

입력 : 2024-02-09 15:15:36 수정 : 2024-02-09 15:15:3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설 연휴 첫날인 9일 고향을 찾는 귀성행렬이 이어지면서 고속도로 곳곳에서 정체가 이어지고 있다.

 

한국도로교통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기준 서울요금소에서 부산요금소까지 승용차로는 5시간20분, 버스로는 4시간50분 소요된다.

 

역귀성인 경우 부산요금소에서 서울요금소까지 승용차와 버스로 4시간30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 외에 부산에서 주요 지방도시까지 걸리는 시간은 대구 1시간15분(경부선), 대전 2시간45분(경부선), 광주 2시간55분(남해-호남선), 강릉 5시간30분(경부-중앙-영동-동해선) 등이다.

 

공사는 이날 오후 8~9시께 도로정체가 해소될 것으로 내다봤다. 귀성 출발은 설 전날인 이날(9일) 오전, 귀경 출발은 설 다음 날인 11일 오후 가장 많을 것으로 보인다.

<뉴스1>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정은지 '해맑은 미소'
  • 정은지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여신 미모'
  • 블랙핑크 로제 '여신의 볼하트'
  • 루셈블 현진 '강렬한 카리스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