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서울신라호텔, 세계적인 미식 가이드 '한국 대표 레스토랑' 4곳 선정

입력 : 2023-11-21 08:58:09 수정 : 2023-11-21 08:58:0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신라호텔의 파인 다이닝 레스토랑 4곳이 프랑스 정부가 주관하는 세계적인 미식 가이드 '라 리스트 2024'에서 우수한 성적으로 선정됐다.

 

라연은 한국 레스토랑 중 가장 높은 점수인 97.00점을 획득하며 전 세계 레스토랑 중 200위에 올랐다. 라연은 2017년부터 6회 연속 TOP 500, 5회 연속 TOP 200에 선정된 바 있다.

 

콘티넨탈과 아리아께는 각각 5회 연속, 5회 연속으로 TOP 1000 레스토랑에 이름을 올렸다. 팔선은 2회 연속으로 TOP 1000 레스토랑에 선정됐다.

 

라리스트는 프랑스의 국가기관인 관광청에서 직접 발표하는 미식 가이드로, 2015년부터 매년 전 세계 1,000대 레스토랑을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1,000대 레스토랑은 트립어드바이저, 옐프 등 온라인 관광·미식 사이트와 뉴욕타임스, 미쉐린 가이드 등 전 세계 유명 레스토랑 관련 리뷰, 전 세계 요식업자 설문 등 다양한 정보를 취합해 결정된다.

 

서울신라호텔의 라연과 콘티넨탈 셰프들은 한국을 대표하여 20일 프랑스 파리 외무성 관저에서 열린 라리스트 2024 칵테일 리셉션에서 전통 한식을 토대로 한 독창적인 메뉴를 선보이며 한식의 맛을 전 세계에 알렸다.

 

라리스트 2024의 칵테일 리셉션에는 전 세계 레스토랑 중 5개 팀만이 프랑스 관광청의 초청을 받아 대표 요리를 선보였다. 한국을 대표한 서울신라호텔 라연, 유명 셰프 베르나르 파코에 대한 존경의 의미를 담아 협력한 프랑스팀, 유이치로 아키요시 셰프가 이끄는 일본팀, 인기 셰프인 데미안 디실바가 이끄는 싱가포르팀, 그리고 중국팀이 각 나라의 고유한 미식 문화를 알릴 수 있는 기회를 얻었다.

 

이 자리에 참가한 서울신라호텔 라연의 김성일 셰프는 한국의 전통 미식을 느낄 수 있는 카나페 4종과 전통주 2종을 선보였다.

 

서울신라호텔은 이번 칵테일 리셉션에서 ‘김치녹두빈대떡’, ‘가리비칩과 김부각, 고추장 아이올리’, ‘밤 트러플 타르트’, ‘오이선’으로 구성한 4종의 한국식 카나페와 전통주를 선보였다. 한국 전통의 식자재 활용은 물론 궁중요리를 신라호텔만의 레시피로 재해석하는 등 메뉴 하나 하나에 한국의 맛과 멋을 살리기 위해 세심히 신경 써 참석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특히, 아삭한 식감과 새콤달콤한 맛이 일품인 오이선을 전통적인 오방색(청, 적, 황, 백, 흑)의 아름다운 색감으로 꾸며 참석자들의 눈과 입을 모두 사로잡았으며, 칵테일 리셉션이 끝나기 전에 준비한 250인분의 음식이 모두 마감되는 등 큰 관심을 받았다.

 

한편, 라리스트 2024에는 서울신라호텔 라연, 콘티넨탈, 아리아께, 팔선을 포함해 총 36개 한국 레스토랑이 TOP 1000에 올랐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