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1억 벌게 해주고 엄마 살려준 친구에 벤츠 선물은 허세인가요”

입력 : 2023-11-20 10:33:03 수정 : 2023-11-20 10:33:0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벤츠 로고. 연합뉴스

 

한 여성이 도움을 받은 친구에게 수입차 벤츠를 선물하려고 하는데 누리꾼들에게 조언을 구했다.

 

지난 17일 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판’에는 “엄마 살려준 친구에게 벤츠 선물이 허세인가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 A씨는 “저랑 절친인 친구가 있는데 부모님들끼리도 친하다”며 “친구가 재테크에 관심이 정말 많아서 저한테도 주식 부동산 알려주곤 했는데 몇 년 전 친구가 진짜 우리 사이 틀어질까 고민 많이 했는데 그럼에도 ‘이 주식은 꼭 너한테 추천해야겠다’ 해서 저도 뭐에 홀린듯이 투자해서 최근에 1억 조금 넘게 벌었다”고 전했다.

 

그는 “정말 너무 은인이라 제가 친구한테 뭐 해줄까 고민하고 있다”고 말했다.

 

A씨는 “얼마 전에 제 친구가 저희 엄마를 길에서 마주쳐서 둘이 같이 커피 한 잔 하러 갔다”며 “엄마가 갑자기 말이 어눌해지는데 친구가 이거 ‘정말 이상하다’ 싶어서 뒤에 일정 다 치우고 엄마 모시고 근처 대학병원 갔더니 뇌졸중이셨고, 정말 친구가 빠르게 병원 모셔가준 덕분에 너무 고맙게도 후유증 안 남고 치료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정말 너무 고마워서 친구 덕분에 번 돈 1억 중에 5000만원정도로 벤츠 해 주려고 하는데 남자친구가 허세라고 한다”며 “우리 결혼 비용 마련하기 바쁜데 벤츠는 허세라는 것이다”라고 토로했다.

 

A씨는 “친구가 1억 넘게 벌게 해 줬고 저희 엄마까지 살려줬는데 제가 허세부리나요”라며 “사람의 도리라고 생각하는데, 제가 과한가요”라고 물었다.

 

이에 누리꾼들은 “5000만원은 과한 것 같고 명품백 정도가 좋은 것 같다”, “그 정도는 해줘도 될 것 같다”라는 등의 의견을 보였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