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4골 폭발’ 루카쿠, 역대 유로 예선 득점 1위 등극…포르투갈 예선 10전승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3-11-20 09:50:22 수정 : 2023-11-20 09:50:2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벨기에의 스트라이커 로멜루 루카쿠가 20분 만에 4골을 몰아 넣고 역대 유럽축구선수권대회 예선 최다 득점자로 등극했다. 포르투갈은 유로 2024 예선 10경기를 모두 승리로 장식했다.

 

벨기에는 20일 벨기에 브뤼셀의 보두앵 국왕 경기장에서 열린 유로 2024 예선 F조 10라운드에서 4골을 터뜨린 루카쿠를 앞세워 10명이 싸운 아제르바이잔을 5-0으로 꺾었다.

벨기에의 스트라이커 로멜루 루카쿠(오른쪽). 연합뉴스

루카쿠는 전반 17분 제레미 도퀴의 전방 크로스에 맞춰 문전에서 뛰어 올라 헤더로 포문을 열었다. 전반 24분 아제르바이잔의 에디 파스쿨이 경고 누적으로 퇴장 당한 뒤 루카쿠는 왼쪽 골 지역 부근에서 오른발로 반대쪽 골대 구석에 밀어넣었다. 전반 30분에는 골대 정면에서 헤더로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7분 뒤에는 강한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어 약 20분 만에 홀로 4골을 휩쓸었다.

 

루카쿠는 이번 대회 예선에서 14골을 기록했다. 이로써 루카쿠는 데이비드 힐리(북아일랜드)와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폴란드)의 13골을 넘은 유로 예선 득점 기록을 넘어 신기록을 작성했다. 후반 45분 레안드로 트로사르의 추가 골까지 터져 대승을 거둔 벨기에는 조별리그 F조 8경기에서 6승 2무(승점 20)를 거두고 1위에 올라섰다.

 

포르투갈은 포르투갈 리스본의 이스타지우 조제 아우발라지에서열린 유로 2024 예선 J조 10라운드에서 아이슬란드를 2-0으로 꺾고 10전 전승을 기록했다. 브루누 페르난드스는 전반 37분 베르나르두 실바가 오른쪽 측면에서 뒤로 살짝 밀어준 공을 페널티 라인 부근에서 강한 오른발 슈팅으로 연결해 반대쪽 골대 하단을 찔러 선제 골을 기록했다.

 

후반 21분에는 추가 골이 나왔다. 주앙 펠릭스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연속 슈팅이 골키퍼에게 막혀 흘러나오자히카르두 오르타가 다시 한 번 왼발로 공을 골대로 밀어 넣어 득점했다. 2016년 이 대회 우승팀 포르투갈은 2회 우승을 향해 순항 중이다. 포르투갈은 6라운드 룩셈부르크전 9-0 대승, 8라운드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전 5-0 대승을 포함해 예선 10경기를 모두 승리로 장식하고 조 1위(승점 30)로 예선을 마무리했다.


장한서 기자 jh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