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SK에코플랜트, 헝가리에 폐배터리 재활용 공장 추진

입력 : 2023-11-20 06:00:00 수정 : 2023-11-19 20:36:5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유럽 내 배터리 산업 중심지 부상
에코프로·테스와 사업 협력 체결

SK에코플랜트는 자회사인 테스, 국내 배터리 양극재 기업 에코프로와 함께 헝가리를 거점 삼아 폐배터리 재활용 공장 설립을 추진한다.

SK에코플랜트는 지난 16일 서울 종로구 수송동 본사에서 테스, 에코프로와 함께 ‘헝가리 배터리 재활용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박경일 SK에코플랜트 사장(왼쪽부터), 송호준 에코프로 대표, 테렌스 응 테스 회장이 지난 16일 ‘헝가리 배터리 재활용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은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SK에코플랜트 제공

3사는 이번 협약에 따라 유럽 배터리 제조 산업의 허브인 헝가리에 2025년 준공을 목표로 폐배터리 재활용 공장을 설립한다. 헝가리는 지난해 기준 중국, 폴란드, 미국에 이어 세계 4위의 배터리 생산국으로, 국내외 배터리 관련 기업과 전기차 업체의 투자가 이어지며 유럽 내 전기차·배터리 산업의 중심지로 부상하고 있다.

3사는 SK에코플랜트·테스가 가진 폐배터리 재활용 기술력과 글로벌 네트워크에 에코프로가 가진 폐배터리 재활용 소재 기술력을 기반으로 유럽에 거점을 둔 국내외 전기차 및 배터리 제조사를 상대로 배터리 제조공정에서 발생하는 불량품인 스크랩과 리콜 배터리 등 재활용 물량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또 폐배터리에서 회수한 리튬, 코발트, 니켈 등 희소금속을 새 배터리 제조에 다시 투입하는 완결적 순환체계를 헝가리 현지에 구축한다는 목표도 세웠다.

박경일 SK에코플랜트 사장은 “글로벌 전기차, 배터리 제조사의 생산 거점이 집결된 헝가리는 유럽 폐배터리 재활용 시장의 전략적 요충지”라며 “기술력과 글로벌 네트워크를 앞세워 글로벌 폐배터리 재활용 시장 선점을 가속화하겠다”고 말했다.


박세준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