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bhc그룹 해바라기 봉사단, 아동센터 간식 나눔

입력 : 2023-11-15 15:31:01 수정 : 2023-11-15 15:31:0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종합외식기업 bhc그룹의 대학생 봉사단체 ‘해바라기 봉사단’이 아이들을 위한 간식 만들기에 나섰다.

 

bhc그룹은 해바라기 봉사단 7기 봉사단원들이 지난 11일 경기도 남양주시에 위치한 와부지역아동센터를 방문해 직접 만든 가래떡 간식과 치킨을 전달하면서 아이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고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가래떡데이(11월 11일)를 맞아 아이들에게 우리 농산물의 중요성과 신선한 먹거리에 대해 감사하고 소중한 마음을 알리기 위해 기획되었다. 가래떡데이는 법정기념일인 농업인의 날(11월 11일)을 알리고 쌀 소비촉진을 위해 2006년에 지정된 기념일이다.

 

이날 봉사단원들은 아이들에게 줄 간식 선물을 직접 만드는 것을 시작으로 봉사활동을 시작했다. 가래떡을 먹기 편하게 자른 후 아이들이 좋아하는 막대과자처럼 그 위에 달콤한 꿀과 크런치를 뿌려 하나하나 정성껏 포장작업을 진행했다. 

 

포장된 선물과 함께 아이들에게 인기 있는 bhc치킨의 ‘뿌링클’과 ‘골드킹’ 순살치킨을 준비해 아동센터를 찾아 취약 아동들에게 전달했다. 이후 아이들과 함께 간식을 즐기면서 가래떡데이의 의미와 매일 식탁에 오르는 우리 농산물의 소중함을 생각하는 시간을 가지며 봉사활동을 마무리했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단원들은 아이들에게 전달한 간식을 직접 만들 수 있어 보람차고 뿌듯한 하루였다며 농업인의 날과 가래떡데이에 대한 유래는 물론 신선한 먹거리 제공을 위한 농업인이 흘리신 구슬땀에 대해 되새겨 볼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입을 모았다. 

 

bhc그룹 관계자는 “해바라기 봉사단 7기 단원들은 그동안 복지 기관을 비롯해 요양 시설, 하천, 농가, 공원 등 다양한 곳에서의 봉사활동을 통해 선한 영향력을 선보였다”라며 “bhc그룹은 미래를 이끌어갈 젊은 청년들이 함께하는 사회적 가치를 체득하고 확산할 수 있도록 해바라기 봉사단 활동에 대한 지원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