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송영길이 한동훈에 ‘어린놈’… 류호정 “인간이 좀 덜 된 듯. 꼰대도 안 그래”

입력 : 2023-11-15 18:00:00 수정 : 2023-11-15 16:52:5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류호정 정의당 의원. 연합뉴스

 

류호정 정의당 의원은 송영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한동훈 법무부 장관을 향해 ‘어린놈’이라고 쏘아붙인 데 대해 “인간이 좀 덜 된 것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 정도”라고 맹비판했다.

 

류 의원은 15일 SBS 라디오 ‘김태현의 정치쇼’에 출연해 송 전 대표와 한 장관간 설전 관련 질문에 “(송 전 대표에게) ‘꼰대’라는 말을 붙이는 것도 부적절하다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이렇게 답했다.

 

그는 “송 전 대표가 2021년 4월 당 대표 출마 선언 때 ‘꼰대 정치’를 극복해야 한다고 말했는데, 민주당이 꼰대 정치를 극복하지 못했음을 스스로 증명한 것 같다”며 “꼰대 중에도 저 정도로 욕설하시는 분도 흔치 않다”고 지적했다.

 

이어 “공적인 자리를 지내고, 당 대표까지 지내신 분이 저런 말씀을 하시면 절대 안 된다”고 강조했다.

 

류 의원은 “송 전 대표도 노동운동 하면서 인권 변호사로 활동한 사회적 삶이 평가받아서 국회의원이 되고 정치를 하는 건데 좋지 않은 끝을 보는 것 같아 상당히 씁쓸하다”면서 “(운동권) 선배들의 끝이 이런 거라면 정말 안타까운 일”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반독재 민주화 세계관에 의하면 민주화 운동 선배들은 민주주의를 위해 싸우는 전사들이고 때때로 과격해져도 괜찮은 게 된다”면서 “그런데 이럴수록 한 장관만 더 시민 지지를 얻게 된다”고 꼬집었다.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