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김기현 "혁신위 혼선 바람직 안해…총선은 당 중심 종합예술"

관련이슈 총선

입력 : 2023-11-15 10:41:27 수정 : 2023-11-15 11:46:4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총선 관련 당에 여러 기구 있어…지도부가 종합예술차원서 총선 잘 지휘할 것"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는 15일 당 혁신위원회를 향해 "정제되지 않은 발언들이 언론을 통해 보도되고, 또 그것이 번복되거나 혼선을 일으키는 모습은 혁신을 위해서도, 당을 위해서도 바람직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김 대표는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인요한 혁신위' 활동에 대한 평가를 묻자 이같이 답했다.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

혁신위가 '조기 해체론'을 흘렸다가 활동 초기 내부에서 거론된 이야기일 뿐이라고 진화하는가 하면, 지도부와 중진, 친윤(친윤석열) 그룹의 용퇴를 압박하면서도 '시간을 두고 보겠다'고 한발 물러서는 듯한 모습을 두고 한 말이다.

앞서 김 대표는 전날 경북 구미에서도 기자들에게 "일부 혁신위원의 급발진으로 당 리더십을 흔들거나 당 기강을 흐트러뜨리는 것은 하지 않아야 한다"고 말한 바 있다.

김 대표는 이날 "혁신위가 당의 체질을 개선하고 당의 면모를 일신하기 위해서 발전적 대안을 제시하는 것은 매우 고무적으로 생각하고, 당연히 존중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총선은 단편 예술작품이 아니라 종합 예술작품"이라며 "당을 중심으로 지도부가 총선을 종합 예술 차원에서 잘 지휘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김 대표는 "총선과 관련해 당에 여러 기구가 있기 때문에, 그 기구에서 혁신위 안건을 잘 녹여내고 그것이 국민들에게 사랑받을 수 있는 결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당 지도부를 잘 이끌겠다"고 강조했다.

이는 일각에서 거론되는 '김기현 지도부 해체'나 '혁신위의 비대위 전환' 관측 등을 일축하면서 당 지도부가 중심이 돼서 총선을 끝까지 잘 치러내겠다는 의지를 드러낸 것으로 받아들여진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