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빨리 지나가라”… 대통령실 앞 경찰 재촉에 흉기 휘두른 70대男 [사사건건]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 사사건건 , 묻지마 범죄·흉악 범죄

입력 : 2023-10-31 15:00:31 수정 : 2023-10-31 17:04:5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전쟁기념관 앞에서 1인 시위하던 남성
긴급 체포 과정서 경찰관 2명 부상당해

용산 대통령실 앞에서 흉기 난동을 벌인 7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체포 과정에서 경찰관 2명이 부상을 입었다.

 

서울 용산경찰서는 31일 대통령실 앞에서 흉기로 난동을 부린 A(77)씨를 특수공무집행방해치상 혐의로 긴급 체포했다.

대통령실 정문 앞에서 70대 남성이 흉기를 들고 난동을 부리다 경찰에 붙잡혔다. 특히 체포 과정에서 경찰관 2명도 부상을 입었다. 사진은 31일 서울 용산구 대통령실 앞에서 흉기 난동을 벌인 A씨의 모습. YTN 캡처

A씨는 이날 오후 1시20분 쯤 대통령실 정문 앞을 지나가다가 경찰이 “빨리 지나가라”고 재촉하자 주머니에서 흉기를 꺼내 휘두른 혐의를 받는다. 경찰관 2명은 복부와 팔 부위에 경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A씨는 이전부터 대통령실 인근 전쟁기념관 앞에서 1인 시위를 해온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의 신병을 넘겨받아 자세한 범행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며 “사안 자체가 중대해 엄중 수사를 위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조희연 기자 cho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