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영화 ‘잠’, 손익분기점 넘어 100만 관객 달성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3-09-17 19:59:03 수정 : 2023-09-17 19:59:2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유재선 감독의 영화 ‘잠’이 손익분기점을 넘어 누적 관람객 100만 관객을 달성했다.

 

17일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KOBIS) 등에 따르면 영화는 이날 100만 관객을 넘어섰다. 전날 손익분기점을 넘긴 지 하루 만이다.

 

잠은 이날 오후 4시30분 기준, 누적 관객 수 100만109명을 기록했다. 앞서 영화는 16일 오전 10시 기준 누적 관객 수 82만4300여명으로 손익분기점인 80만명을 넘었다. 16일 일일 관객은 13만6400여명, 누적 관객은 91만7900여명이었다.

 

이 영화의 관객이 다른 한국 대작영화보다 특출나게 많은 건 아니지만, 올해 손익분기점을 넘긴 한국 영화가 ‘범죄도시3’, ‘밀수’ 등 몇편에 불과한 상황에서 눈에 띄는 실적이다. 영화는 지난 6일 개봉 이래 박스오피스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잠은 행복한 신혼부부인 현수(이선균)와 수진(정유미)에게 어느 날 악몽처럼 찾아온 현수의 수면 중 이상행동을 멈추기 위해 애쓰는 두 사람의 이야기다. 올해 칸 국제영화제 비평가주간 공식 초청작이다.


엄형준 선임기자 ti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선미 '깜찍하게'
  • 나나 '미소 천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