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노출이 왜 이렇게 심해?” 길 가던 여성에 벽돌 던진 60대女 입건

입력 : 2023-09-09 10:30:00 수정 : 2023-09-10 15:57:4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옷 똑바로 입으라고 던진 것” 진술…특수폭행 혐의 불구속 입건
게티이미지뱅크

 

처음 보는 여성의 의상 노출이 심하다며 길 주변에 있던 벽돌을 던진 60대 여성이 입건됐다.

 

경기 파주경찰서는 특수폭행 혐의로 60대 여성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9일 밝혔다.

 

A씨는 지난 7일 오전 11시15분쯤 파주시의 한 노상에서 길을 가던 여성 B씨가 입은 옷차림의 노출이 심하다며 주변에 있던 무게 3.4kg짜리 벽돌을 들어 B씨의 발 옆 바닥으로 던진 혐의를 받는다.

 

B씨는 다행히 다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A씨와 B씨는 서로 모르는 사이였던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옷을 바로 입으라고 벽돌을 던졌다”고 진술하는 등 횡설수설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김수연 기자 sooy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