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안민석 “김남국, 거짓말 안 할 친구”

입력 : 2023-05-27 05:00:00 수정 : 2023-05-26 14:50:0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기록 국회 사무처 통해 확인, 어제는 김 의원 목소리가 좋아진 듯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김남국 의원이 코인 수익의 불법 대선자금 활용 의혹에 대해 "그게 사실이라면 정치고 뭐고 (의원직을) 사퇴하겠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 안민석 의원은 26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 인터뷰에서 김 의원과 전날 통화를 했다며 이같이 전했다.

 

안 의원은 또 "제가 김 의원한테 확인했다. '절대 사실이 아니다'라고 했다"며 "(김 의원은 또) '이런 억울함 때문에 사람들이 죽는구나, 그 심정을 알겠다'고 토로했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또 자신이 대량으로 보유했던 '위믹스' 코인 발행사의 21대 국회 출입 기록에 자신의 의원실이 포함되지 않은 것에 대해 "그것 보십시오. 제가 그렇게 말씀드리지 않았습니까"라고 반응했다고 안 의원은 전했다.

 

안 의원은 그러면서 "그 기록이 국회 사무처를 통해 확인돼 어제는 (김 의원의) 목소리가 좋아진 듯했다"며 "거짓말은 안 할 친구"라고 강조했다.

 

친명(친이재명)계로 분류되는 안 의원은 대의원제 폐지 문제를 둘러싼 당내 갈등에 대해서는 "지금 한가롭게 그런 것을 이야기할 때냐"며 "지금 전당대회가 코 앞에 있는 것도 아니다. 이 문제를 두고는 내란이 일어날 수밖에 없다"고 논의 보류를 주장했다.

 

안 의원은 이른바 '개딸'(개혁의 딸)로 불리는 강성 당원들의 '문자 폭탄' 문제와 관련해선 "개딸들을 악마화하는 데는 동의하지 않는다"며 "개딸 악마화는 이재명 대표를 흔들려는 의도로 의심받을 수 있다"고 지적했다.

 

다만, 그는 "이 대표가 (강성 당원들의 온라인 공간인) '재명이네 마을' 이장직에 굳이 집착할 필요는 없다고 본다"며 "생각이 다른 쪽의 요구도 통 크게 수용할 수 있는 것 아니냐"고 말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트와이스 지효 '깜찍하게'
  • 트와이스 지효 '깜찍하게'
  • 카리나 '아자!'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