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포항TP 정부 스마트제조 고급인력 양성사업 선정, 60억 확보

입력 : 2023-05-22 19:40:17 수정 : 2023-05-22 19:40:1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1330명의 실무형 인재 배출 예정

(재)포항테크노파크는 산업통상자원부의 ‘스마트 제조 고급인력 양성사업’ 주관 기관으로 선정돼 향후 2년 간 국비 60억 원을 지원 받는다고 22일 밝혔다.

 

포항테크노파크 5벤처동 전경. 포항테크노파크 제공

이 사업은 노후된 산업단지를 디지털 기반 친환경적 제조공간으로 바꾸기 위해 마련된 ‘스마트그린산단촉진사업’의 일환으로 디지털 제조혁신을 위한 핵심 인력 양성과 지역 내 일자리 창출을 위해 마련됐다.

 

포항공대와 한국폴리텍6대학 포항캠퍼스, 한국IT비즈니스진흥협회, 경북동부경영자협회가 컨소시엄으로 참여한다.

 

스마트공장 운영 실무 및 인공지능(AI)기반 스마트제조, MES, 3D설계 및 제조 데이터 수집·분석 등의 과정을 통해 2년 간 총 1330명의 실무형 인재를 배출할 예정이다.

 

스마트제조 교육 인프라 조성(총 1581.76㎡)과 80여 종의 실습장비 구축, 제조기업 R&D 과제 기획, 애로기술 해결 지원, 교육생 취업연계 지원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도 수행한다.

 

배영호 포항테크노파크 원장은 “이번 사업 선정을 통해 지역 제조산업의 혁신을 이끌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경북SW진흥본부가 가진 디지털 전문인력 양성의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지역 제조산업 경쟁력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항=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송지우 '깜찍한 꽃받침'
  • 송지우 '깜찍한 꽃받침'
  • 표예진 '반가운 손인사'
  • 에스파 카리나 '해맑은 미소'
  • 공승연 '산뜻한 발걸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