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대구 대명동 앞산서 일주일 만에 또 산불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3-03-12 10:03:35 수정 : 2023-03-12 10:03:3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구 도심과 인접한 앞산에서 일주일 간격으로 불이 났다.

 

12일 대구시에 따르면 전날 오후 2시 35분쯤 대구 남구 대명동 앞산에서 원인이 밝혀지지 않은 불이 나 산림 1㏊가 탔다.

 

산림당국은 불이 나자 헬기 7대 등 장비 52대와 인력 480명을 투입해 1시간 30분 만에 주불을 끈 뒤 남은 불을 정리했다.

 

다행히 산불에 따른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산림당국은 산불 원인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대구시 관계자는 “건조한 날씨가 지속하는 가운데 바람이 다소 강해 산불이 재발하지 않도록 잔불 정리와 뒷불감시를 위한 인원, 열화상 드론을 투입했다”고 말했다.

 

앞서 일주일 전인 지난 4일에도 대명동 앞산에서 불이 나 산림 약 4㏊를 태우고서 4시간여 만에 진화됐다.


대구=김덕용 기자 kimd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르테미스 희진 '금발 여신'
  • 아르테미스 희진 '금발 여신'
  • 한소희 '시선 사로잡는 타투'
  • 송지우 '깜찍한 꽃받침'
  • 표예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