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지인 가게 찾아가고 연락 강요… 스토킹 혐의 50대 구속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9-23 19:00:00 수정 : 2022-09-23 17:04:3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지인의 가게에 갑자기 찾아가고, 전화를 강요하는 등 스토킹 행위를 한 50대가 경찰에 구속됐다.

 

경남 진주경찰서는 스토킹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A씨를 구속했다고 23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1일 오후 10시 49분 지인 B씨가 운영하는 경남 진주시의 한 가게를 갑자기 찾아갔고, 택시를 타고 도망가려는 B씨를 강제로 붙잡은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8월에도 갑자기 찾아와 B씨가 경찰에 신고했지만, 당시B씨가 A씨의 처벌을 원하지 않아 A씨는 경고 조처만 받았다.

 

이 밖에 A씨는 B씨를 상대로 지속적인 전화를 강요하는 등 최근 한 달간 16차례에 걸쳐 스토킹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2020년 7월에도 B씨를 상대로 폭력 등 범죄를 저질러 징역을 살다 최근 출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진주=이보람 기자 boram@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