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태풍이 남긴 선물… 호수 이룬 백록담

입력 : 2022-08-03 19:44:55 수정 : 2022-08-03 19:44: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태풍 ‘송다’와 ‘트라세’의 영향으로 폭우가 내린 가운데 3일 한라산 백록담에 가득 찬 물이 파란 하늘, 푸른 지형과 조화를 이루고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선, 당당한 미소
  • 유선, 당당한 미소
  • 유리 '눈부신 미모'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