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울산시, 올해도 ‘착한 임대인’ 재산세 감면

입력 : 2022-06-23 01:00:00 수정 : 2022-06-22 10:58:2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울산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착한 임대인 재산세 감면 사업’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이 사업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에게 자발적으로 임대료를 인하해 준 건물주의 재산세를 감면해주는 것이다.

 

감면 대상은 올해 임대료를 3개월 이상 10% 이상 인하한 건물주다.

 

감면액은 2022년 건축물분 ‘재산세’와 ‘지역자원시설세’ 각 100만원으로, 최대 200만원이다.

 

신청 기간은 7월 1일부터 2023년 1월 말까지다.

 

대상자는 감면 신청서, 임대차계약서 사본, 금융거래내역 등의 서류를 가지고 건물 소재지 구·군 세무부서에 내면 된다.

 

신청 건에 대해서는 구·군청에서 검토한 뒤 재산세를 환급해 준다.

 

지난해 착한 임대인 감면 신청을 하지 못한 경우에도 올해 신청하면 소급해 재산세를 감면해 준다.

 

자세한 사항은 각 구·군 세무부서로 문의하면 된다.


울산=이보람 기자 boram@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윤아 '청순 미소'
  • 임윤아 '청순 미소'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