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뉴진스, '한국관광 명예홍보대사' 위촉...BTS-이정재 잇는다

입력 : 2024-07-11 14:18:20 수정 : 2024-07-11 23:19:1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캠페인 주요 대상은 방한객 '3명 중 1명' 차지하는 청년 세대
K팝 대표 걸그룹 뉴진스(NewJeans)가 11일 서울 용산구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열린 2024년 한국관광 명예홍보대사 위촉식에서 한국관광공사 캐릭터 인형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뉴스1

K팝 대표 그룹 뉴진스(NewJeans)가 2024년 한국관광 명예홍보대사로 위촉됐다.

 

11일 오전 서울 용산구 그랜드하얏트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으로부터 위촉패를 받으며 한국관광 명예홍보대사 활동을 시작했다.

 

이날 유인촌 장관은 “저희가 올해 관광객 2천만 명을 모시고 싶다고 발표했는데, 지금까지 대한민국을 찾아온 분들이 765만 명 정도다. 예년에 비해 90% 가까이 팬데믹 이후 회복됐다”라며 “뉴진스가 한국관광 명예홍보대사로 역할을 하기에 하반기에는 더 많은 세계인이 찾아주리라는 커다란 기대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뉴진스가 앞으로 해외에서 콘서트나 인터뷰 등을 할 기회가 있을 때마다 '대한민국으로 많이 와주세요'라는 말을 꼭 해 주시기를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뉴진스 멤버들도 2024년 한국관광 명예홍보대사로 위촉된 소감을 전했다.

 

민지는 “한국 관광을 알리는 홍보대사로 위촉돼 정말 기쁘다”라며 “한국의 다양한 매력을 알릴 수 있도록 즐거운 마음으로 앞장서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해린은 “한옥 체험을 추천한다. 한옥 특유의 아름다움과 자연을 체험하면 잊지 못할 경험이 될 것”이라고, 하니는 “여름이라 날씨가 더워서 삼계탕이나 물냉면 같은 음식을 맛있게 드실 수 있을 것”이라고 추천했다.

 

뉴진스는 방한객 3명 중 1명을 차지하는 청년 세대를 주요 대상으로 한국 관광 캠페인을 펼칠 예정이다.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11일 오전 서울 용산구 그랜드 하얏트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그룹 뉴진스에게 '2024 한국 관광 명예홍보대사' 위촉패를 수여하고 있다. 뉴스1


김지수 온라인 뉴스 기자 jisu@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