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역주행 접촉사고에도 "에라 모르겠다"…알고보니 '만취'

관련이슈 이슈플러스

입력 : 2024-07-11 07:56:39 수정 : 2024-07-11 07:56:3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음주 후 차를 몰다 접촉사고를 내고 달아난 운전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10일 경찰청 유튜브에는 '이건 범퍼카 아니야? 입이 떡! 벌어지는 상황'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사진=경찰청 유튜브 캡처

영상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 관악구의 한 일방통행 도로에서 한 차량이 반대 방향으로 거슬러 올라왔다.

 

도로를 역방향으로 주행하던 운전자는 마주 오는 차량을 맞닥뜨리자 과감히 인도를 침범해 올라탔다.

 

이 과정에서 해당 차량은 맞은편에서 주행하던 차량의 좌측 사이드미러를 치는 등 접촉사고를 냈다.

 

이에 피해차주가 손을 뻗어 운전자를 불렀지만, 오랜 시간 미동도 없이 멈춰있던 가해 차량은 사이드미러를 접고는 돌연 도주하기 시작했다.

 

잠시 뒤 또 다른 차량과도 접촉사고를 낸 가해 차량은 이번에도 별다른 조치 없이 현장을 떠났다.

 

사고 후 미조치 차량이 있다는 신고를 받은 경찰은 현장에 출동했고, 수색 끝에 가해 차량을 발견했다.

 

경찰은 운전자가 달아나지 못하도록 가해 차량 앞을 막아선 뒤 음주 여부를 확인했다. 그 결과 운전자는 만취 상태였다. 경찰은 해당 차량 운전자를 현장에서 검거했다고 밝혔다.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경찰관님 멋있습니다" "대낮부터 음주라니" "음주운전 처벌이 강력해져야 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