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日 해수욕장서 떠내려간 여성 이틀뒤 80㎞ 떨어진 바다서 구조

관련이슈 이슈플러스

입력 : 2024-07-11 07:41:54 수정 : 2024-07-11 07:41: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튜브에 탄 상태로 발견…생명에는 지장 없는 상태

지난 8일 일본 혼슈 시즈오카현의 한 해수욕장에서 친구와 물놀이하다가 떠내려간 20대 중국인 여성이 이틀 뒤인 10일 오전 약 80㎞ 떨어진 지바현 앞바다에서 구조됐다.

요미우리신문에 따르면 이 여성은 이날 오전 7시 50분께 지바현 노지마자키 해안에서 약 11㎞ 떨어진 해상에서 튜브를 탄 상태로 떠 있다가 주변을 지나던 화물선 선원에 의해 발견됐다.

 

사진=교도연합뉴스

이 여성은 다소의 탈수 증상은 있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일본 해상보안청(한국의 해경에 해당)은 실종 신고를 받고 순시정을 동원해 수색을 벌이다가 9일 저녁 중단했다.

해상보안청 당국자는 이 여성이 해류에 휩쓸려 떠돌다가 약 36시간이나 지나서 무사한 상태로 발견된 배경으로 바다가 잔잔했고 수온이 비교적 높았던 점 등을 꼽았다고 요미우리신문은 전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