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BMW, 미국서 차량 39만대 이상 리콜…"에어백 결함"

입력 : 2024-07-10 21:09:54 수정 : 2024-07-10 21:09: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크라이슬러도 33만2000대 리콜

독일 자동차 업체 BMW가 미국에서 에어백 결함으로 차량 39만대 이상을 리콜한다고 로이터 통신이 1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은 BMW가 에어백 인플레이터(에어백을 부풀게 하는 장치) 폭발 가능성으로 인해 차량 39만대 이상을 리콜한다고 밝혔다.

중국 공장에 주차된 BMW 차량들. 해당 사진은 기사 특정 내용과 무관. AFP연합뉴스

대상 차량은 특정 세단과 스포츠 왜건이라고 로이터는 전했다.

NHTSA는 에어백 인플레이터가 폭발할 경우 금속 파편이 운전자와 탑승자에게 튀어 사망 또는 부상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크라이슬러도 에어백 문제로 미국에서 알파 로메오, 지프, 피아트 차량 33만2천대를 리콜한다고 NHTSA는 이날 밝혔다.

NHTSA에 따르면 이들 차량의 앞좌석 에어백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박보영 '화사한 미소'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