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조국 “도이치 주가조작범 VIP 언급…VIP0일까 VIP1일까”

입력 : 2024-07-10 09:02:13 수정 : 2024-07-10 09:02:1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국정농단 사태, 판도라 상자 열렸다”

조국 조국혁신당 전 대표는 10일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사건의 공범 이 모 씨가 말한 VIP는 브이제로(VIP0)일까 브이원(VIP1)일까”라고 밝혔다.

 

조국 조국혁신당 의원이 지난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당대표 출마선언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뉴스1

 

조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 글을 통해 “어느 경우건 국정농단 사태로 가는 판도라의 상자가 열렸다”고 했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는 최근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사건의 공범 이모 씨가 임성근 전 해병대 1사단장의 구명을 도왔다고 주변에 자랑했다는 취지의 녹음파일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녹음 파일에는 이모 씨가 지난해 7~8월 변호사 A씨에게 임 전 사단장 거취 문제를 두고 “절대 사표 내지 마라. 내가 VIP에게 얘기하겠다”고 말했다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조 전 대표는 임 전 사단장이 김건희 여사와 인연이 있는 이모 씨를 통해 '구명 로비'를 한 게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한 것으로 보인다.

 

VIP는 통상 대통령을 지칭하는 용어인데 조 전 대표는 대통령이 브이원(VIP1)이라면, 김 여사는 브이투(VIP2)가 아니라 브이제로(VIP0)가 아니냐는 주장도 제기해왔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박보영 '화사한 미소'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