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아파트 놀이터 담벼락으로 '쾅'…70대 운전자 "급발진" 주장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7-09 16:59:52 수정 : 2024-07-09 16:59:5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부산 사상구의 한 아파트 앞에서 70대 남성이 운전하던 승용차가 놀이터 담벼락으로 돌진했다. 다행히 당시 놀이터에 아이들이 없어 대형 인명사고로 이어지지는 않았다.

 

9일 부산 사상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13분쯤 부산 사상구 엄궁동 한 아파트 앞 주차장에서 A씨가 운전하던 승용차가 아파트 놀이터 담벼락을 들이받았다.

부산 사상구의 한 아파트에서 70대 남성이 몰던 승용차가 돌진해 아파트 놀이터 담장이 무너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부산 사상경찰서 제공

이 사고로 A씨와 70대 여성 동승자 B씨가 다쳐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사고 당시 운전자 A씨는 음주상태는 아닌 것으로 확인됐고, ‘급발진’으로 인한 사고라고 주장하고 있다. 사고 차량에 부착된 블랙박스에는 사고 직전 당황한 A씨의 음성이 녹음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급발진 가능성은 낮은 것으로 보고 있다. 아파트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 영상과 차량 블랙박스 영상을 확인한 결과, 승용차의 속도가 30㎞/h 정도로 빠르지 않았다. 또 사고 직전 차량이 갑자기 급가속하며 치고나가는 모습도 발견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경찰은 운전자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 중이다.


부산=오성택 기자 fivestar@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