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인구 위기 극복 공론화의 장… 포항시, 인구정책 심포지엄 11일 개최

입력 : 2024-07-08 09:43:23 수정 : 2024-07-08 09:43:2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인구 위기, 국가와 지자체의 역할 주제로 전문가 및 지역 관계자 참여

경북 포항시는 오는 11일 오후 2시 체인지업그라운드에서 인구의 날을 맞아 ‘인구 위기, 국가와 지자체의 역할’을 주제로 인구정책 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이번 심포지엄은 전문가의 주제발표와 각계각층 시민 토론을 통해 포항시 인구정책과 관련한 양질의 일자리 확충, 정주 여건 개선 등 지역 특성에 맞는 인구정책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포항시 인구정책 심포지엄 포스터. 포항시 제공

1부에서는 이상림 박사(서울대 인구정책연구센터 책임연구원)가 ‘인구변동과 포항의 대응’을, 신영미 박사(서울대 인구정책연구센터 선임연구원)가 ‘가족과 청년이 포항에서 미래를 꿈꿀 수 있을까?’를 주제로 발표한다.

 

2부에서는 주제발표자와 패널이 참여한 가운데 지방소멸 위기 극복을 위한 저출생 극복 과제와 청년인구의 수도권 유출을 막을 수 있는 포항형 대응 방안에 대한 종합토론이 펼쳐진다.

 

윤천수 시 정책기획관은 “저출생 고령화 문제가 대한민국의 최대 국정과제가 되면서 정부가 저출생 컨트롤타워인 인구전략기획부 신설에 나서고 있는 가운데 포항에서 인구정책을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돼 의미가 남다르다”며 “인구문제의 공론화 장에 많은 참여와 성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포항=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