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23일 치러지는 국민의힘 당대표 선거에 출마한 한동훈 후보가 지난 5일 서울 여의도 선거 캠프에서 세계일보와 인터뷰하고 있다. 한 후보는 ‘정치인 한동훈’의 소명을 “나라가 잘됐으면 좋겠고, 공공선을 추구하는 것”이라고 꼽으며 “지금 이 ‘변화의 골든타임’을 놓치면 당의 미래가 없어진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남제현 선임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