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AI·헬스케어’가 키워드… 역대 최다 신제품으로 ‘혁신’ 선도

입력 : 2024-07-07 21:10:52 수정 : 2024-07-07 21:10:5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삼성, 10일 파리서 언팩 행사

폴드6, 역대 갤럭시Z중 최소 무게
내·외부 디스플레이 크기는 커져
폴더블폰에 최적화 AI 기능 탑재
음성 비서 ‘빅스비’ AI 결합 주목

버즈3, 콩나물 형태로 디자인 바꿔
링·워치, 수면관리 등 기능 공개

삼성전자가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삼성 갤럭시 언팩 행사를 열고 역대 최다 신제품을 공개한다. 이번 언팩은 더 얇고 가벼워진 ‘갤럭시Z 폴드6’를 필두로 첫 반지형 웨어러블 기기 ‘갤럭시 링’, 건강 모니터링 기능이 강화된 ‘갤럭시 워치’ 시리즈 등 삼성 모바일 혁신의 현주소를 다양하게 경험할 수 있는 장으로 기대된다.

특히 링·워치 등 웨어러블 신제품에 스며든 건강관리 플랫폼 ‘삼성 헬스’의 서비스 완성도가 대폭 높아지면서 삼성전자가 글로벌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을 선도할 가능성에 업계 이목이 쏠린다.

7일 업계와 해외 정보기술(IT) 팁스터(정보 유출자)가 전한 내용을 종합하면 삼성전자는 이번 언팩에서 폴더블폰 새 시리즈인 갤럭시Z 폴드·플립6를 공개한다.

폴드6는 역대 갤럭시Z 시리즈 중 가장 가볍고 얇아질 것으로 보인다. 무게는 전작 대비 14g 가벼운 239g로 갤럭시S24 울트라(232g)와 비슷하고 두께는 접었을 때 기준으로 1.3㎜ 얇아진 12.1㎜다.

외형도 상당한 변화가 있어 전작의 둥근 모서리가 각지게 바뀌면서 깔끔해졌다는 평가가 나온다. 베젤도 크게 줄어 거의 보이지 않는 수준이 되면서 내·외부 디스플레이 크기가 커졌다.

플립6는 외형 변화가 거의 없지만 약점으로 꼽혔던 배터리와 카메라 성능이 대폭 개선됐다. 배터리 용량이 전작보다 300밀리암페어(㎃h) 늘어난 4000㎃h로 갤럭시 S24와 같아졌고, 후면 카메라 최대 화소는 1200만에서 5000만으로 대폭 상향됐다.

이번 갤럭시Z 시리즈부턴 ‘써클 투 써치’ 등 기존 갤럭시 인공지능(AI)에 더해 폴더블폰에 최적화된 AI 기능이 적용된다. 폴더들폰의 특징을 살려 기기를 90도 접은 채 내·외부 화면에서 동시에 통·번역 내용을 확인하는 식이다.

 

애플이 하반기 아이폰 신작에 자사 음성 비서 ‘시리’와 오픈 AI의 ‘GPT-4o’의 결합을 예고한 상황이라 새 갤럭시 AI에 생성형 AI와 결합한 삼성전자의 음성 비서 ‘빅스비’ 버전이 탑재될지도 주목된다. 일각에선 무선이어폰 갤럭시 버즈3와 버즈3 프로가 기존 고유 디자인인 강낭콩 형태를 콩나물 형태로 바꾼 것이 새로운 빅스비를 위한 것이라는 분석도 있다. AI 비서 음성 인식률을 향상하기 위해 마이크를 입 근처로 최대한 가까이 위치하게끔 형태를 바꿨다는 것이다.

 

‘갤럭시 링’은 이번 언팩에서 세부 사양이 공개된다. 삼성 헬스와 연동해 기본적인 심박수, 수면 관리 등에서 나아가 스트레스 및 생리 주기 측정, 사용자의 코골이 습관까지 파악할 것으로 보인다. 한 번 충전으로 일주일 이상 쓸 수 있어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에서 가장 중요한 요소인 ‘올웨이즈(항상) 모니터링’이 가능해진다.

갤럭시 워치 최상위 라인업 ‘갤럭시 워치 울트라’도 관심의 대상이다. 갤럭시 워치7과 워치 울트라엔 혈당 모니터링 기능과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을 받은 수면 무호흡 조기 발견 지원 기능이 탑재된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링과 갤럭시 워치 신작을 앞세워 글로벌 디지털 헬스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는 방침이다. 이미 시장에 비슷한 스마트 링과 워치가 존재하지만 삼성 헬스와의 연동성, 기기 호환성을 고려하면 삼성이 유리한 고지를 점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한국무역협회에 따르면 글로벌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의 연평균 성장률은 29.5%에 달한다.


이동수 기자 d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