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유용미생물 활용 EM농법 보령 남포 사현포도 본격 출하

입력 : 2024-07-06 06:59:47 수정 : 2024-07-06 06:59:4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충남 보령에서 유용미생물로 토양을 활성화하는 EM 농법으로 생산하는 것으로 유명한 남포 사현포도가 수확되고 있다.

 

보령시는 보령의 대표 농산물인 남포 사현포도가 수확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충남 보령시 남포 사현포도 농장.

남포 사현포도는 캠벨 품종으로 삼면이 산으로 둘러싸여 있고 물 빠짐이 우수한 토양환경에서 EM농법을 활용해 생산하는 저농약 친환경 먹거리다.

 

올해는 생육기 평균기온이 평년보다 1.3℃ 높아 예년에 비해 다소 높아진 18.5브릭스의 높은 당도를 보이고 있다.

 

사현포도는 첫 수확 농가 포도원에서 지난달 28일부터 직접판매를 시작했으며 이달 10일부터는 보령과 서천, 경기도 등 농협 하나로마트에 납품할 예정이다.

 

소비자 가격은 직접 판매 1kg당 1만 5000원, 마트 등에서는 1kg당 1만 9000원 선이다. 보령시 관내 포도재배농가는 153농가로 재배면적은 61.5ha에서 연간 총 875톤을 생산해 지난해 45억 8500만원의 매출을 올렸다.

 

이중 남포 사현마을의 경우 109농가에 재배면적은 52ha로 보령시 포도 생산량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김동일 보령시장은 “기후변화에 적극 대응하고 현대화된 생산시설의 지원으로 포도 재배농가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지원방향을 모색해 나가겠다”며 “당도가 높고 향이 뛰어난 사현포도를 많이 애용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보령=김정모 기자 race1212@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